2020.11.26 (목) 07:37am
필베이 전체검색
 
  •  
  • 필리핀정보
  • 커뮤니티
  • 지역게시판
  • 여행정보
  • 회원장터
  • 한인업소
  • 기타정보
  •  
  • 최근글
  • 인기글
  •  
  • 실시간TV
  • 채팅방
  • 그림판
  • 댓 글
    목 록
    댓 글
    목 록
     
    로그인
    내글반응
     
    환율정보
    환율계산기
    매매기준율
    1페소 22.99
    1만원 434.97페소
    1달러 49.67페소
    1달러 1142.00
    2017-04-10 17:11
     
     

     

    기타정보·펀글 > 일반상식 > 한국

    주제 상관없이 아무 글이나 게시 가능한 공간입니다. (광고글 제외)
    퍼온글은 출처를 꼭 표시해주시기 바랍니다.

     
     
     
     글쓴이 : 산사랑
    번호 50788   날짜 2020-11-21 (토) 18:43   조회 11
     홈페이지 : 없음
     개인광고: 없음
     장터광고: 없음
       https://news.v.daum.net/v/20201121173018505 [0]


    콩나물에 풍부한 이소플라본은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과 비슷한 작용을 해 중성지방을 배출하는 효과가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겨울에는 혈관 건강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 낮은 기온에 교감신경이 영향을 받아 혈관이 수축되면 심뇌혈관질환 위험이 커지기 때문이다. 특히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나 중성지방 농도가 높은 사람의 경우 이미 혈관이 딱딱해지고 좁아져 있기 때문에 더욱 관리가 필요하다. 이때, 채소를 먹어 혈관을 깨끗하게 해주면 도움이 된다. 혈관 건강을 지켜주는 채소를 알아본다.

     

    콩나물

     

    콩나물에는 ‘이소플라본’이 풍부하다. 이소플라본은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과 비슷한 역할을 하는데, 중성지방을 배출하는 효과가 있다. 이소플라본은 콩나물의 몸통, 머리뿐만 아니라 뿌리에도 풍부하다. 따라서 콩나물을 뿌리까지 깨끗이 씻어 함께 섭취하면 좋다.

     

    시금치

     

    시금치 속에는 ‘질산염’이 많이 들어있다. 질산염은 몸속에서 혈관을 이완, 확장시키는 작용에 관여하는 산화질소로 변해 혈압을 개선한다. 시금치를 조리할 때는 깨끗이 씻어 생으로 먹어야 영양성분을 많이 섭취할 수 있다. 익혀 먹어야 한다면 끓는 물에 소금을 조금 넣고 살짝 데치는 것이 좋다.

     

    브로콜리·양배추

     

    브로콜리와 양배추에는 식이섬유가 풍부한데, 식이섬유는 위장 건강을 개선할 뿐 아니라 혈관 건강에도 도움을 준다. 식이섬유가 지방 성분 등 노폐물을 몸 밖으로 배출하는 과정에서 혈관 속 노폐물 배출을 돕기 때문이다. 이외에도 브로콜리·양배추에는 항산화 성분과 각종 비타민이 많이 들어있다. 이런 건강 성분을 많이 섭취하려면 브로콜리와 양배추는 생으로 먹는 게 가장 좋다. 생으로 먹기 어렵다면 데치지 말고 쪄서 먹는다.

     

    마늘

     

    마늘 속 항산화 성분인 ‘알리신’은 혈액 내에서 생성되는 활성산소를 제거해준다. 이와 함께 몸속에서 살균이나 해독 작용을 하는 효과도 있다. 마늘의 영양성분을 효과적으로 섭취하려면 생마늘을 먹을 때는 미리 으깨고, 익힌 마늘을 먹을 때는 삶아서 먹는 게 좋다. 생마늘을 입에 넣어 씹기 전 미리 자르거나 으깨 놓으면 더 많은 알리신을 섭취할 수 있다. 또한 마늘을 익힐 때, 굽는 것보다 삶으면 항암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S-알리시스테인’이 많이 생성된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무에는 모세혈관을 강화시키는 비타민P와 항산화 작용을 하는 비타민C가 다량 함유돼 있다. 특히 무 껍질과 무 잎에 비타민C가 풍부하기 때문에, 껍질과 잎 깨끗이 씻어 함께 먹는 게 좋다.

     

     

     
    태그  없음
     
    初志一貫
    ①처음에 세운 뜻을 이루려고 끝까지 밀고 나감  ②처음 품은 뜻을 한결같이 꿰뚫음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신고
    스크랩
     
     
     
    댓글 0 | 댓글쓰기
     

     

    기타정보·펀글 > 일반상식 > 한국

     
  • 전체
  • 일반상식
  • 유용한정보
  • 음악/뮤비
  • 컴퓨터팁/정보
  • 핫이슈
  • 한국뉴스
  • 해외뉴스
  • 기타
  •  
     
    ·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광고안내]   
    [한국뉴스] "탤런트·조폭 포함" 아이돌 도박 수사 확대..100여명 적발 산사랑 11-25 5 0
    [한국뉴스] "하늘 위에서 먹던 기내식, 집에서 맛보세요" [비즈 트렌드] 산사랑 11-25 10 0
    [해외뉴스] 쌀가루가 피부에 정말 좋을까? 쌀가루 팩 만드는 법 산사랑 11-25 11 0
    [한국뉴스] "어디까지 만지는 거지" 샤넬코리아 女직원들 10년 참았다 산사랑 11-25 8 0
    [한국뉴스] 씨 뿌리는 드론·열매 따는 로봇..첨단기술로 '허리펴는 농촌' 산사랑 11-25 5 0
    [한국뉴스] 천일염 물에 타 농작물에 뿌리니..병충해 방제효과·당도 높아져 산사랑 11-25 10 0
    [한국뉴스] 코로나백신 내년 3월 접종? 식약처 "아스트라제네카 허가 검토" 산사랑 11-25 7 0
    [해외뉴스] 코로나의 가장 흔한 증상은 마른 기침도 고열도 아니었다..그럼 무엇? 산사랑 11-25 2 0
    [한국뉴스] 셀트리온, '국산 1호' 코로나19 치료제 되나..연내 조건부 허가 신청 산사랑 11-25 2 0
    [한국뉴스] "치료제 내년 초 시판..한국이 세계 첫 '코로나 청정국' 될 것" 산사랑 11-25 5 0
    [일반상식] 블라인드 된 글입니다. 박공훈 11-24 14 0
    [한국뉴스] '마스크 한 장의 힘'..확진자와 1시간 차량 동승에도 '음성' 산사랑 11-24 11 0
    [한국뉴스] 감찰에 가족 기소까지 코너 몰리는 尹..추미애 다음 스텝은 산사랑 11-24 13 0
    [한국뉴스] 추미애, 헌정사상 초유 검찰총장 직무배제..윤석열 "법적 대응할 것" 산사랑 11-24 10 0
    [한국뉴스] 세 딸 키우고.. 4명에 새 생명 선물하고 떠난 '엄마' [SAVE+] 산사랑 11-24 17 0
    [해외뉴스] "감히 내 강아지를.." 악어 입 벌리고 구한 美 70대 산사랑 11-24 29 0
    [한국뉴스] "국산 코로나19 백신 후보 3종 모두 연내 임상 착수 가능" 산사랑 11-24 15 0
    [해외뉴스] 의사들 "백신 부작용도 알려야..첫 접종 후 2차투여 안할수도" 산사랑 11-24 11 0
    [한국뉴스] 일본인 아들에 배당주고 합작해도.. "한국 '롯데' 맞스므니다" 산사랑 11-24 24 0
    [해외뉴스] 美 유타주 황무지서 발견된 신비로운 '기둥'.."땅에 심어진 모습" 산사랑 11-24 22 0
    [한국뉴스] 코로나 백신 구매 신중했던 정부, 이유 있었다 산사랑 11-24 20 0
    [일반상식] 블라인드 된 글입니다. 박알훈 11-24 22 0
    [한국뉴스] 중국이 아무리 우겨도 "김치는 한국".. 82개국 식탁 점령했다 1 산사랑 11-23 30 0
    [한국뉴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팬데믹 끝낼 열쇠..이유는? 산사랑 11-23 16 0
    [한국뉴스] 숨겨졌던 '5‧18 사진 117컷' 처음으로 공개된다 산사랑 11-23 25 0
    [해외뉴스] "바이든, 전쟁 시작할 수 있어" 中서 잇달아 경고음 산사랑 11-23 21 0
    [해외뉴스] 중국·호주 갈등 점입가경..이번엔 '음식 문화 비방' 논란 산사랑 11-23 17 0
    [한국뉴스] 지하철역이 내 개인창고 된다..월 8만원에 이삿짐 보관 가능 산사랑 11-23 19 0
    [한국뉴스] 빨라지는 뇌의 노화, '젊은 뇌' 유지하는 습관 7가지 산사랑 11-23 22 0
    [해외뉴스] "가난한 사람은 저런 곳에 사는군"..화상 오디션 중 들려온 말, 배우의 대응은? 산사랑 11-23 34 0
     
     
     
     
     
    Copyright 필베이 Philbay.com All Rights Reserved. Since July 2009.